New York, New York : Museum pilgrimage

I arrived New York, USA after nearly 3 months stay in Latin America.This is a culture shock. Everything’s become BIG, CLEAN and ABUNDANT.Strange to be back to the world of confort and hyper technology…including irritating sensor toilet which flushes every 5 seconds. What a waste of water!

Je suis arrivée à New York après presque 3 mois de séjour à l’amérique latine. Il es bizarre de retrouver tous les conforts et hyper techinologies…  y compris les chiotes agacantes qui fonctionne avec le détecteur alors qui chasse tous les 5 seconds. Quel gachis de l’eau!

세 달 남짓의 라틴 아메리카 여행 후의 미국은 괜히 낯설었다. 뉴욕에 이미 왔다는 핑계로 미술관 순례만 했다. 8월의 뉴욕은 8월의 서울이 생각나는 습도 만땅의 고온 날씨였다. 찜통 같은 지하철을 타고 건축가 프랭크 로이드 라이트의 회고전이 열리는 구겐하임 미술관, 일본 건축가 세지마 & 니시가와의 뉴 뮤지엄, 새 건물로 이사한 뉴욕 모마, 새로 생긴 디자인 미술관을 순례했다. 맨하탄 근교 디아 비콘 갤러리에 갔다.

고등학교 이후로 보지 못한 동문들도 만날 수 있었다.  구겐하임 미술관에서는 대학교 과후배를 우연히 마주치기도 했다. 코리아 타운에서 제대로된 갈비를 맛봤다. 세상에..아주 오랫만에 클럽에 가기조차 했다. 클럽 뒷풀이로 24시간 감미옥 설렁탕을 먹었다. 뉴욕은 서울보다 더 서울같았다.

Elegant Guggenheim museum building by architect Frank Lloyd Wright
Guggenheim Museum at th last day of the exhibition 'Frank Lloyd Wright'


 

Elegant Guggenheim museum building by architect Frank Llyod Wright
Elegant Guggenheim museum building by architect Frank Llyod Wright

 

MOMA New York
MOMA New York

 

New Museum by architect SANAA
New Museum by architect SANAA

 

Dia Beacon gallery, Beacon, New York
Dia Beacon gallery, Beacon, New York

 

Museum of Design
Museum of Desig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