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rcovado & Pao de Azucar

In Rio de Janeiro, Brazil
In June 2009

O Cristo Redentor, Corcovado mountain, Rio de Janeiro
O Cristo Redentor, Corcovado mountain, Rio de Janeiro
View of Pao de Azucar from Corcovado
View of Pao de Azucar from Corcovado
Night view of Rio from Pao de Azucar (Sugarloaf)
Night view of Rio from Pao de Azucar (Sugarloaf)
Night view of Rio : the Cristo on the top of Corcovado mountain
Night view of Rio : the Cristo on the top of Corcovado mountain

The most touristic visit in Rio de Janeiro:
O Cristo Redentor (statue of Jesus Christ) in the Corcovado mountain
– Pao de Azucar (Sugarloaf) by cable car

I knew that it would be so touristc. Indeed, being around the statue Cristo was tiresome. People just push you to take a better place to be photographed. So rude. I hated it. But at Pao de Azucar, there were not so many people. It was a sunset. So beautiful.
I should say that very touristic places have the reason for that.

If you visit these two places, you understand why Rio de Janeiro is so famous : its unique sculptural geography and its curves!

코르코바도 산위에 있는 리오데자이네로의 상징같은 예수님상
그리고 리우데자이루 주변의 해안의 절경을 감상할 수 있는 빵데아쑤까르(설탕빵)
관광객만 득실거릴게 두려워 차일피일 미루다 리오를 떠나기 전날 방문했다.
예수님상에선 과연 득실거리는 관광객에 치여 씁쓸하게 내려오고,
빵데아쑤까르는 별 기대없이 갔는데 해지는 즈음이라 노을로 붉게 물든
아름다운 리오시의 전경을 목격하고는..역시 유명한 데는 나름 이유가 있구나.

브라질 리우 경관의 극적인 매력은 우뚝 솟은 돌산이 도시 곳곳에 있으며 해안 경치와 어울여 장관을 만든다는 점이 있지만,
역설적으로 해변가에 있는 부촌과 돌산위의 빈민가가 도시안에 뒤섞여 (통상적으로 도시 외곽에 슬럼이 있는데 반해) 치안 문제를 극도로 악화시킨다는 것이 함정.